태풍 풍웡 북상중! 태풍 영향시 비행기 결항 대처 방법

해외여행 2014. 9. 21. 23:33

최근 발생한 제16호 태풍 ‘풍웡’이 필리핀, 대만, 중국을 거쳐 한국, 일본으로 북상 중이다.


지난 18일 필리핀 해상에서 발생한 제16호 태풍 ‘풍웡(FUNG-WONG)’은 대만 기상청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1일 오후 9시15분 현재 타이페이 동쪽 해상을 통과하고 있으며, 중국 상하이 방향을 향해 전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22일 오후 3시에는 타이페이 북쪽 약 290km 부근 해상, 23일 오후 3시에는 상하이 서남서쪽 약 90km 부근 육상, 24일 오후 3시에는 목포 남서쪽 약 90km 부근 해상까지 진출할 것으로 전망됐다.

 

 

 

<21일 12시 현재 태풍 '풍웡' 위치, 대만 기상청>

 

 

 

<21일 21시 현재 태풍 '풍웡' 위치, 대만 기상청>

 


필리핀은 현재 태풍 ‘풍웡’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상태며, 대만 타이페이는 22일 중으로 영향권에서 완전히 벗어날 것으로 보인다. 반면 상하이는 22일부터 24일까지 본격 태풍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이며, 우리나라는 22일부터 제주 먼 바다부터 간접 영향권에 들 전망이다.

 

이에 따라 항공기 결항도 속출할 것으로 보인다. 21일 하루 타이페이 타오위안 공항에서는 타이페이에서 출발하는 한국, 일본 노선은 대체적으로 정상 운영됐으나, 타이페이에서 홍콩, 마카오, 상하이 등 중국 방면으로 운항하는 항공편은 대다수가 결항됐다. 22일부터는 상하이 지역을 통과하는 모든 항공기가 결항될 것으로 보이며, 한국에서 동남아 등지로 운항하는 항공편은 우회항로를 이용하여 정상 혹은 지연 운항이 될 가능성이 높다.

 

 

 

<18일 태풍 풍웡 예상 진로도-타이완 동쪽해역, 기상청>

 

 

 

 

<20일 태풍 풍웡 예상 진로도-타이완 관통, 기상청>


 

한편, 제16호 태풍 ‘풍웡’의 경로가 현재 들쑥날쑥한 상태로, 사실상 현재 예상경로에 대해서도 의견이 분분한 상태. 18일 기상청이 발표한 ‘풍웡’ 예상경로도에서는 태풍이 타이완 서쪽 해역을 지날 것으로 전망됐다가, 20일에는 대만을 관통할 것으로 수정했다. 하지만 실제 태풍의 경로도를 살펴보면 타이완 동쪽 해역을 지나고 있어, 아직도 태풍의 정확한 경로가 예측되고 있지 않은 상태. 따라서 태풍의 직접 영향권에 들지 않는 동남아, 대양주, 유럽 지역의 항공기 운항 여부는 좀더 여유를 두고 지켜보는 것이 현명할 것으로 보인다.

 

 

 

 

 

비행기 결항은 누가 결정하나?
 
비행기 결항 여부는 항공기를 운용하는 각 항공사에서 결정한다. 결항을 결정하는 사유로는 공항 및 항로상의 기상상태(태풍, 폭설, 바람의 세기 등이 큰 요인), 항공기 기종, 항공기 연결편, 항공기 정비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결정한다. 기상에 의한 결항의 경우 안전을 우선으로, 여행 불편이 없도록 통상 출발 1시간 이전, 기상상태에 따라 최종 30분 이전에 결항여부를 결정한다. 항공기 운항과 결정된 사항은 항공사 고유의 업무여서 여행객들이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불편을 겪을 수 있다.

 

태풍 풍웡의 경우 진로를 예상하기 어렵기 때문에 태풍이 상륙하는 기간 동안 비행기가 정상 운행될 수도 있고, 지연이나 결항이 될 수도 있다. 이러한 문제는 천재지변에 의한 것이기 때문에 항공사 측에서도 운항여부를 미리 공지하기에 어려움이 뒤따른다. 결항이 결정될 경우 항공사에선 대체 항공편 편성 등 제반문제가 많아 미리 공지하기에 어려움이 많다.


2010년 태풍 곤파스가 한반도를 강타할 때 필자는 일본 도쿄로 여행을 준비 중이었다. 당시 도쿄행 항공편이 김포공항에서 10시경 출발하는 JAL 항공이었는데, 태풍 곤파스가 새벽 6시경 서울에 상륙할 때였고 비행기 결항도 속출했다. 당시 반신반의하며 김포공항으로 발걸음을 옮겼는데,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ANA항공은 결정이 확정됐다. 하지만! JAL 항공은 정상적으로 운항이 되어서 태풍 곤파스가 서울에 상륙하던 날 -_- 필자는 운명적으로(?) 도쿄행 비행기에 몸을 실을 수 있었다.

 

 

 

 

비행기 결항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나?


태풍 등 천재지변으로 항공기가 결항시 항공사에서는 운항 가능한 항공편으로 승객들을 분산한다. 결항되는 항공사의 허브공항인 경우(대한/아시아나는 인천공항, JAL은 도쿄 나리타, 캐세이퍼시픽은 홍콩 첵랍콕 등) 주기장에 항공기를 많이 보유하고 있어 태풍이 지나간 후 운항이 가능한 날에 대체 항공편을 편성하는 게 일반적이다. 하지만 이건 일반적인 경우일 뿐.


외국공항에서 외항기를 탈 경우엔 절차가 복잡해질 수 있다. 일단 의사소통이 어려워 현재 상황이 어떤지 파악하기 어려울 뿐만 아니라 공항 내 안내 방송은 자국어 및 영어 정도만 사용하기 때문에(일본의 경우 한국어도 나옴) 귀를 기울이지 않으면 정보들을 놓칠 수도 있다. 따라서 비행기 결항이 예상될 경우 빨리 공항에 가서 현재 항공편 결항 및 지연 여부를 확인하고 대처해야 한다. 결항시 대처하는 방법에 대해서 몇가지 요약해 보고자 한다.

 

1. 예측 가능한 태풍의 경우 미리 일정을 변경하자
태풍과 같은 기상악화의 경우 뉴스나 신문을 통해 미리 파악할 수 있다. 여행 출발이나 경유, 복귀 시점에 태풍이 상륙할 것 같다면 미리 항공사나 여행사에 연락해 항공 스케쥴을 미리 변경해 두는 게 좋다. 비행기가 결항이 결정될 경우 많은 사람들이 스케쥴 변경을 원하는데, 미리 해두면 이같은 혼잡을 피할 수 있기 때문. 뭐든지 미리 준비하는 게 좋다.

 

2. 갑작스러운 결항시엔 항공사 카운터로 GO! GO!
여행일정을 마치고 공항에 갔는데 갑자기 모니터에 Cancelled가 뜬다면? 아마 대다수의 사람들은 당황부터 할 것이다. 특히 영어를 한마디도 못한 상태로 외국여행에 나선 사람들이라면 100% 당황하기 마련. 갑작스런 결항 시에는 최대한 빨리 항공사 카운터에 가서 출발 가능한 항공편에 대기예약을 걸야 한다. 물론 출발 가능한 항공편에 좌석이 많다면 바로 탑승할 수 있겠지만, 항공기당 승객수가 200명 이상이라고 가정했을 때 빨리 카운터에 가지 않으면 탑승이 어려운 경우가 많다. 성수기라면 더더욱 어렵다.

 

3. 대기 예약시 카운터 근처에 대기해야
태풍의 경우 항공기 결항이 무더기로 발생한다. 이때는 공항에 대기예약자로 사람이 넘쳐나기 마련. 대기자 카운터에 이름을 올리면, 보통 출발 30~40분전 순서대로 탑승자를 호명하게 된다. 국내 항공사의 경우 대기자 호명시 사람이 없다면 한두번 더 불러주는 센스를 발휘하지만, 외국항공사 특히 중국 항공사의 경우는 얄짤없다 -_- 또 여권상 이름을 외국에서는 다르게 발음할 수 있기 때문에 항시 카운터 근처에 있으면서 이름 호명시 꼭 귀를 기울여야 한다.

 

4. 여유가 있다면 체류일정을 늘리는 것도 추천
보통 항공기 결항시 대체 항공편이 편성되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많다. 이때는 결항 항공편과 가장 인접한 스케쥴의 항공편들에 대기자가 넘쳐나고 탑승하기도 어렵다. 돈과 여유가 있다면 공항 근처나 시내에 머물면서 태풍이 지나간 후 여유롭게 귀국하는 것도 좋다. 특히 일본, 중국, 동남아 항공노선의 경우 운항하는 항공편의 수가 많으므로 이를 적절히 활용하기 바란다.

[명동] 세계에서 인정받은 중국 요리 딘타이펑

맛/Chinese 2012. 6. 13. 21:23

 

DIN TAI FUNG

 

 

 

딘타이펑. 명동의 유명한 맛집. '자캇(ZAGAT) 서울 레스토랑 2012'에 선정된 가장 인기있는 레스토랑으로 대만 길거리 노점에서 시작해 현재 대만 대표 레스토랑으로 성장한 곳. 딘타이펑은 1993년 뉴욕타임즈에서 세계 10대 레스토랑으로 선정했고, LA타임즈, 일본NHK 방송 등 유력 외신에서 극찬한 레스토랑. 현재는 중화권을 대표하는 대표 레스토랑으로 인지도를 갖고 있다.

 

우리나라에선 명동점을 시작으로 목동, 잠실, 목동, 김포공항에 지점을 갖고 있다. 딘타이펑은 크고 풍요로운 솥이란 뜻으로 전 공정이 100% 수제로 이뤄지고 있는 곳이다. 가장 대표적인 샤오롱바오는 5g 얇은 만두피에 16g의 만두 속과 18개의 주름의 황금 비율로 풍부한 육즙과 함께 먹는, 그야말로 기술과 예술의 결정체. 중화미식의 대표 레스토랑답게 만두류 외에 다양한 탕류와 라이스류, 누들류 등의 특색있는 메뉴의 라인업을 갖추고 있다. 이른바 중화요리의 고급화를 선도한 레스토랑이라 할 수 있다.

 

 

 

 

 

<딘타이펑 명동 매장의 모습. 고급스런 매장 인테리어가 돋보인다>

 

 

이날 방문한 명동매장은 딘타이펑 국내 진출 1호 매장. 고급스런 외관이 돋보이는 딘타이펑은 연인들의 데이트 장소는 물론 해외 바이어들과의 만남 장소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물론 매장 내부의 모습도 중국 느낌이 물씬 나면서 고급적인 인테리어를 자랑한다. 이외에도 각종 모임과 맛집 마니아들의 주 방문코스로 365일 언제나 사랑받고 있는 곳이 바로 딘타이펑. 주말에는 방문객이 많아 웨이팅을 하지 않으면 입장조차 할 수 없을 정도로 많은 사람들에게 인기다.

 

오늘의 메뉴는 새우고기샤오마이, 돼지등심튀김볶음밥, 계란볶음밥 그리고 중국식 냉면인 화승량미엔.

 

모두 중국 명칭이 있지만 편하게 한국 대체 명칭으로 소개하겠다. 새우고기샤오마이는 샤오롱바오 종류라고 이해하면 편할 것이고, 대만식우육면은 일반적으로 뜨거운 국수라 생각하면 된다. 다음으로 돼지등신튀김볶음밥과 계란볶음밥은 라이스류, 끝으로 화승량미엔은 앞서 소개한 바와 같이 중국식 냉면. 모두 중국 현지에서 즐겨먹는 요리들.

 

 

 

<자차이(위)와 생강이 올려진 간장. 중국 요리를 먹을 때 필수 반찬들>

 

 

 

 


음식을 주문하고 나면 자차이와 간장이 나온다.

 

자차이는 채로 썬 개채(芥菜) 뿌리에 고추기름, 설탕 따위로 양념을 하여 만든 중국식 밑반찬. 갓의 뿌리를 고춧가루로 버무려 담근 김치의 일종으로 중국음식에 빼놓을 수 없는 필수 요소. 이와 함께 나온 간장은 샤오롱바오 종류를 먹을 때 함께 먹게 된다. 간장에는 생강이 함께 나오는데, 샤오롱빠오를 먹을 때 만두의 육즙을 따로 뺀 다음 생강과 함께 먹는 것으로 유명하다. 이는 샤오롱바오의 느끼함을 생강으로 하여금 채워주는 것으로 궁합이 잘 맞는 음식으로 여겨진다.

 

 

 

 

 

<새우고기샤오마이. 샤오롱바오 종류 중 하나로 돼지고기와 새우가 잘 어우러졌다>

 

 

가장 먼저 나온 새우고기샤오마이.

 

중국식 만두인 샤오롱바오 종류 중 하나인데 돼지고기와 새우가 잘 어우러진 음식이다. 샤오롱바오는 만두 안에 육즙이 있다. 먹을 땐 숟가락에 만두 하나를 올려서 아래 부분을 살짝 찢어 육즙을 빼낸다. 그 다음 간장을 살짝 찍은 뒤 생강을 올려 함께 먹으면 된다. 중국식 만두는 먹다보면 느기한 맛이 강함으로 생강과 함께 올려먹는 걸 추천한다. 일단 모양만 봐도 먹음직스럽고, 다른 한편으론 예술적 미도 갖춘 것처럼 보인다. 만두의 모양과 새우의 위치가 적절히 잘 어우러져 하나의 예술품처럼 보이는 게 맛을 더 돋보이게 해준다.

 

 

 

 

 

<돼지고기등심튀김볶음밥. 밥 위에 올려진 돼지고기가 먹음직스럽다>

 

 

 

 

 

<계란볶음밥. 중국에서 가장 기본적인 볶음밥으로 달작지근한 맛이 나쁘지 않다>

 

 

다음으로 돼지등심튀김볶음밥과 계란볶음밥.

 

돼지등심튀김볶음밥은 말 그대로 돼지등심을 튀긴 고기를 볶음밥 위에 올려 내는 음식. 쉽게 말하면 돈까스를 볶음밥 위에 올려서 준다고 하면 이해가 편할 것이다. 중국음식은 기본적으로 기름이 많아 느끼할 법도 하지만, 의외로 달작지근한 면이 있어서 먹기에 그리 나쁘지 않다. 계란볶음밥도 그냥 메뉴 이름만 들었을 땐 느끼할 것 같은데, 막상 한입 입에 넣어보면 달작지근한 맛이 나쁘지 않아 보인다. 여기에 자차이를 곁들여 먹으면 느기한 맛은 전혀 ~_~

 

 

 

 

 

<중국식 냉면 화승량미엔. 중국식 냉면으로 한국에 알려져 있다>

 

 

끝으로 화승량미엔. 일명 중국식 냉면이라 하면 이해가 쉬울 듯 싶다. 담백한 육수에 고소한 땅콩소스를 곁들인 시원한 면. 시원한 육수와 면, 그위에 잘게 썰은 오이와 새우가 올려져 나온다. 딘타이펑에서 화승량미엔을 주문하면 흑식초, 연겨자와 땅콩소스 등이 따라나온다. 한국인에 입맛엔 중국식 냉면이 살짝 생소할텐데, 그렇다면 땅콩소스를 곁들여 먹으면 입맛에 맞을 듯 싶다. 고소한 맛과 함께 시원한 육수가 잘 어우러져 한끼 먹기에 딱인듯 싶다.

 

 

Monday-Sunday 11:00-22:0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 | 딘타이펑 명동점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꼬냑e 2012.06.13 22:27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중국음식군요.
    중국에 살아서 그런지 왠지 음식이 친숙하네요~
    잘 봤습니다 ^^* 제 블로그에도 놀러오세요!

    • BlogIcon 하늘구리 2012.06.14 01:57 신고 수정/삭제

      저는 한국에 살지만 중국을 좋아해서요~ 중국음식을 자주 즐겨먹는답니다 ~_~ 블로그도 자주 놀러갈게요~ 자주 오세요~

  • BlogIcon ugg boots 2013.07.13 13:29 ADDR 수정/삭제 답글

    사람들은 죽을걸 알면서도 살잖아 .사랑은 원래 유치한거에요